본문 바로가기

김소연2

'6개월 남았습니다.' 유형별로 알아보는 드라마 속 시한부 캐릭터 전.격.분.석 드라마 속에는 다양한 캐릭터들이 등장합니다. 어려움을 헤치고 꿋꿋이 살아가는 캔디형, 백마 타고 달려오는 왕자님형, 고집불통 영감님형... 여러분은 드라마를 보실 때 어떤 캐릭터에 푹 빠지시나요?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적극적으로 제작 지원에 나선 는 시한부 판정을 받은 톱스타 신준영(김우빈 분)이 등장합니다. 1년 밖에 살 수 없는 그의 사연이 첫 방송부터 공개되자 살 날이 얼마 남지 않은 그의 애틋한 행보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이처럼 드라마 속에 등장하는 시한부 캐릭터는 뻔하고 진부한 설정이라는 비판도 받지만, 드라마를 매력적으로 끌고 가는 캐릭터이기도 한데요. 드라마 속에 등장했던 시한부 캐릭터를 유형별로 만나봅니다! ▲ 사진 1 시한부 판정을 받은 신준영(김우빈 분) (연출 박현석, .. 2016. 7. 26.
그 이름도 달콤한, <로맨스가 필요해> , 주변 친구에게 한번쯤은 들어보지 않았나요? 경제적으로 독립한 세 커리어 우먼의 사랑과 우정이야기를, 솔직하고 달콤하게 그려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받았던 케이블 드라마였죠. 는 종종 지난 화에서 나왔던 내용들을 과거 회상 장면으로 사용함으로써 시청자들도 함께 자신의 과거를 회상하듯 드라마를 즐길 수 있는 매력적인 드라마였습니다. 행복한 순간, 비참한 순간 등 감정이 깊어지는 순간을 정지 화면으로 보여줌으로써, 시청자의 감정도 함께 흐름을 한 박자 쉬게 해 보다 애틋하게 마음에 새기게 하기도 했죠. ◎ 성격도 직업도, 꿈꾸는 사랑도 모두 다르지만, 33세 잘 나가는 쇼핑몰 CEO 서연, 33세 검사 출신 변호사 현주, 8년차 호텔리어 인영, 역시 33세. 손가락으로 꼽을 수도 없을 만큼 긴 세월을 함께 해.. 2014. 1.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