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거침없이하이킥2

온고지신, 콘텐츠 재활용의 미학 콘텐츠를 재활용하다? 조금은 생소한 표현이죠. 재활용은 폐품 따위를 용도를 바꾸거나 가공하여 다시 쓴다는 뜻입니다. 수많은 방송사와 OTT들은 치열한 콘텐츠 전쟁을 매일 치르고 있습니다. 그중에서 추억 속 옛 콘텐츠를 재활용한 콘텐츠들이 인기를 끌고 있는 이야기, 함께 들어볼까요? 코로나 19의 영향으로 동영상 시청 시간이 늘어나면서 과거 방송영상 콘텐츠들이 재조명받고 재이용되기 시작하면서 옛날 작품들의 가치가 재평가되고 있습니다. 옛날 작품 콘텐츠들이 ‘탑골’이 라는 수식어를 달고 다양한 시리즈로 재탄생하면서 뉴트로 열풍을 선도하고 있습니다. 20~30년 전 방송됐던 영상들이 시청자들의 기호에 맞게 재해석되고 매시업되어 제공됨으로써 새로운 수익원으로서의 가능성뿐만 아니라 원 콘텐츠의 VOD 시청 미끼상.. 2022. 8. 4.
2018년 한국시트콤 시장은? 이미지 출처 : MBC 거침없이 하이킥 2018년 한국 방송 드라마시장은 유례를 찾아보기 힘들 정도로 많은 작품을 쏟아낼 태세다. 그만큼 드라마 방영 시간이 많아졌고, TV 외에도 드라마를 방영하겠다고 나선 플랫폼이 많아졌다. 이런 흐름 속에 시트콤도 다시 탄력을 받을 것인지 궁금해진다. 한때는 매일 저녁 시간 온가족의 웃음을 책임져주거나 심야에 ‘성인 코드’를 강화해 찾아오던 그 시트콤 말이다. - 글. 윤고은(연합뉴스 문화부 기자) 이미지 출처 : TV조선 너의 등짝에 스매싱 시트콤(Sitcom)은 시추에이션 코믹 드라마(Situation Comedy)의 약자다. 이름에 콘텐츠의 성격이 집약된다. 에피소드 위주의 시추에이션(상황)이 강조되고, 코미디가 두드러진 드라마인 것이다. 그런데 언젠가부터 시트.. 2018. 8.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