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의 유튜브 시장은 말 그대로 포화 상태입니다. 더 이상의 이윤 창출이 어려울 수도 있다는 전망도 심심찮게 나오고 있는 상황에서, 사실상 레드오션에 가깝다고도 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지금의 레드오션은 기존의 셀럽(셀러브리티의 준말)’과 더불어 이미 TV에서 심심찮게 얼굴을 비추던 유명인들이 시장에 들어서며 초래된 결과인데요.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일까요?

 

 

 

' 셀럽들의 "유튜브 셀럽이 되고 싶어" ' 

 

셀럽들이 유튜브에 뛰어들고 있는 모습은 종합편성채널과 케이블 채널 소유자인 CJ ENM이 온갖 예능 프로그램과 드라마를 송출하기 시작했던 당시를 떠오르게 만듭니다. 가장 큰 차이는 하나. 그 시기에 지상파 방송국의 주요 인력들은 종편이나 CJ ENM으로 향했습니다. , TV에서 TV로 이동했다는 뜻입니다. 그러나 지금은 TV가 아닌유튜브라는 온라인 동영상 플랫폼으로 인력이 우르르 몰린 상황입니다.
 
과거 종합편성채널이나 대형 케이블 채널은 많은 지상파 PD들에게 연봉을 훨씬 높게 주겠다거나, 더 나은 작업 환경을 제공해주겠다는 약속을 하고 그들을 불러 모았습니다. 하지만 지금 유명인들이 유튜브로 향하는 이유는 조금 다릅니다. 아이돌 그룹 멤버들을 비롯해 사업가 겸 방송인 백종원, TV에서조차 모습을 보기 힘들었던 톱 배우 강동원이나 각 방송사의 간판 PD 등 수많은 유명인들이 유튜브를 병행한 지 오래입니다. 유시민, 홍준표와 같은 유명 정치인들도 마찬가지입니다. TV를 보는 사람이 줄었고지상파 TV 채널의 시청자보다 지상파가 만든 유튜브 채널을 시청하는 사람들이 많아진 현재 이들은 TV라는 플랫폼 자체에 의문을 갖고 유튜브로 모여 들고 있습니다. 게다가 각 방송사마다 편성할 수 있는 프로그램의 개수는 정해져 있습니다. 그러나 할 말이 많고 보여주고 싶은 것이 많은 연예인과 방송인정치인들은 넘쳐나는 게 현실입니다. 매일 같이 새로운 연예인들이 경쟁자로 등장하고, 거꾸로 유명인이 된 유튜버가 예능 프로그램에 나와 연예인들의 수명을 위협할 정도입니다.

 

▲ 이미지 : (좌) 백종원의 요리비책 유튜브 화면 캡처, (우) 모노튜브 강동원 편 유튜브 화면 캡처

 

그러나 현실적인 문제를 차치하고서라도, 이들에게 유튜브는 매우 이득이 되는 플랫폼입니다. TV에 나오는 유명인으로서의 입지유튜버만이 보여줄 수 있는 매력을 동시에 가져갈 수 있기 때문입니다. 사람사는세상노무현재단의 공식 계정을 통해 업로드되는 <유시민의 알릴레오>나 전 자유한국당 대표 홍준표의 <TV홍카콜라>처럼 뚜렷한 정치색을 지닌 인물들은 TV에서와 달리 자신의 사상에 관해 거침없이 털어놓습니다. JTBC <썰전>과 같은 예능형 시사 프로그램이 지상파의 정치 토론 프로그램보다 인기를 끌었고, 이제는 <알릴레오> <TV홍카콜라>의 시대 입니다. 방송 심의에 상관 않고 거침없이 자신의 성향을 드러내는 유튜브 정치 콘텐츠들이 “<썰전>보다 재미있습니다는 평을 듣습니다. 콘텐츠를 올리자마자 시청자 수 100만 명을 달성한 백종원처럼 TV에서 미처 다루지 못하는 아이디어를 펼칠 공간이 필요한 사람이 있고아이돌 그룹 빅스의 엔처럼 입대 전에 미리 제작해둔 콘텐츠를 올리며 팬서비스를 제공하기를 원하는 사람이 있습니다. 결국 제작 시간예산이나 방송 심의 규정 등과 관련해 제약이 따르는 환경을 벗어나 편안하게 나만의 아이디어를 펼칠 수 있는 유튜브로 이들이 모여든 것은 당연한 일입니다.

 

▲ 이미지 : (좌)사람사는세상 노무현재단 유튜브 캡처, (우) TV홍카콜라 유튜브 캡처

 

유명인들이 브이로그 콘텐츠나 각종 상업적인 리뷰 콘텐츠들을 편안하게 만들 수 있는 공간이 유튜브라는 점도 중요합니다. 유튜브를 통해 스타가 된 사람도 많지만, 기존에 TV와 스크린을 통해 대중을 만나던 연예인과 방송인들도 개인 콘텐츠를 올려 호응을 얻으며 광고주들의 부름을 받고 있습니다. 예를 들어 일반적인 TV 방송 프로그램에서 연예인들은 자신이 협찬을 받은 상품에 관해 직접적인 홍보를 하기 어렵습니다. 간접광고와 관련된 법적인 제재가 존재하기 때문입니다. 또 시청자들이 예능 프로그램에서 자신의 사업을 홍보하는 연예인들의 모습에 불쾌함을 토로하는 사례도 잦습니다. 하지만 튜브 플랫폼 안에서 그들은 무엇이든 할 수 있습니다. 도리어 연예인들이 유튜브를 통해 자신이 입는 옷 브랜드를 소개하거나 즐겨 먹는 음식을 광고하는 일은 매우 자연스럽게 여겨집니다. 이런 환경은 명인들이 광고 담당자들을 대상으로 직접 스스로를 홍보할 수도 있게 됩니다.  대형 홍보대행사 관계자는 사실 요즘은 TV 광고보다 SNS와 유튜브를 통한 홍보 효과가 더 커서 연예인이 아닌 일반인 셀럽들을 섭외하는 편이라며 이런 점을 아는 연예인들도 SNS 유지를 깔끔하게 하거나, 영상 리뷰 콘텐츠나 브이로그를 꾸준히 올리면서 광고 섭외가 오기를 기다리는 사람도 있다고 말했습니다.

 

▲ 동영상 : AKMU 이수현 유튜브 <맛있는데 저칼로리! 전설의 역설레시피 대공개│Weight Loss Meal Plan>

 

콘텐츠 소비자의 입장에서도 유명인들의 모습을 유튜브를 통해 볼 수 있다는 점은 흥미로운 일입니다. 아이돌 그룹 멤버의 팬인 경우에는 그가 코인노래방에서 혼자 노래를 부르거나, 마트에서 장을 보는 모습이 담긴 브이로그를 보며 심리적 거리감을 좁힐 수 있습니다. 직접 요리하는 모습을 보고 멋지다는 생각이 들면, ‘먹방을 주제로 한 유명 TV 프로그램 게시판에 캐스팅을 요구하는 글을 올리기도 합니다. 이처럼 일상 속에서 다채로운 취미 생활을 즐기는 모습이 오히려 팬들에게는 해당 아이돌의 또 다른 매력을 발견할 수 있는 계기가 됩니다. 스타일리스트 겸 방송인 한혜연은 백종원과 마찬가지로 자신의 전문 분야를 살려 인기를 끌었습니다. 한혜연은 MBC <나 혼자 산다>를 포함해 여러 예능 프로그램에서 자신의 스타일링 노하우를 선보인 바 있습니다. 그가 유튜브를 통해 보여준 매장털기와 같은 콘텐츠들은 브랜드를 직접 언급할 수 있고다른 예능 프로그램에서보다 스타일링 노하우를 전수하는 데에만 시간을 투자합니다. TV에서 아쉬움을 느낀 시청자들이 스마트폰으로 한혜연 스타일링을 검색했을 때그들은 보다 실용적이면서 현실적으로 적용 가능한 노하우를 접할 수 있게 됐습니다.

 

[탱구vlog] 올리브영+배스킨라빈스+소소한 탕진잼

 

어떤 이들에게는 유명인들의 유튜브 진출이 악재처럼 느껴지기도 할 것입니다방송사들은 TV 송출용 프로그램과 유튜브 게재용 콘텐츠를 동시에 고민해야 하고스브스뉴스(SBS), 룰루랄라 스튜디오(JTBC)와 같은 유튜브 채널의 유지관리 전략까지 마련해야 합니다. 여기에 이미 유튜브가 레드오션이 되었다는 점을 인지한 기존 유튜버들의 한탄도 적지 않습니다. 배우 강동원이나 가수 태연의 브이로그가 일반인의 브이로그보다 주목을 더 많이 받을 수밖에 없는데요. 유튜버 A씨는 그냥 일기장이라고 생각하고 브이로그를 올리기는 하지만, 연예인들이 너무 많이 하다 보니 나 같은 일반 유튜버들은 더 자극적인 콘텐츠를 만들어야 주목을 받을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안 그래도 유튜브 콘텐츠를 만드는 사람이 많은데 나만의 방향성은 어떻게 유지해야 할지 고민 중이라고 털어놨다. 하지만 또 다른 유튜버 B씨는 말합니다. 유명인의 유튜브라고 해서 반드시 인기가 많은 것도 아니다. 결국은 이 또한 콘텐츠의 질과 관련한 싸움이 될 것이다.” 이미 시장은 커질 만큼 커졌고거기에서 자리를 잡느냐 도태되느냐는 유명인일반인을 떠나 모두의 일이 됐다는 뜻입니다. 

 

 박희아(대중문화 저널리스트)
이 글은 한국콘텐츠진흥원 정기간행물 "방송트렌드&인사이트 20호"에 게재된 글을 활용하였습니다.

 

 

 

' 한국콘텐츠진흥원 포스트 더 보기 ' 

 

 

"비오는 날에 어울리는 음악 틀어줘"AI(인공지능), 스마트 스피커에 빠지다

[BY 한국콘텐츠진흥원] 첫째도 AI(인공지능, Artificial Intelligence), 둘째도 AI, 셋째도 AI.지난 7월,...

m.post.naver.com

 

[컬처in피플] 인터뷰② 1인 크리에이터 박막례 할머니

[BY 한국콘텐츠진흥원] 1인 크리에이터 박막례 할머니 - 이미지 출처 : 한국콘텐츠진흥원 오늘 <컬처i...

m.post.naver.com

 

<러브하우스>부터 <구해줘! 홈즈>까지, 주거예능으로 본 집의 의미는?

[BY 한국콘텐츠진흥원] 우리의 삶에서 빼놓을 수 없는 ‘집’은 예능 프로그램에서 자주 쓰이는 소재입니...

m.post.naver.com

 

요즘 예능은 길바닥, 골목길행?! 웃음과 감동을 찾아 골목으로 떠난 한국의 골목예능

[BY 한국콘텐츠진흥원] 한 번쯤 가봤던 동네, 익숙한 일상. ‘골목 예능’ 카메라에 담긴 모습들입니다. ...

m.post.naver.com

 

고정관념으로 자리 잡았던 예능 프로그램의 대변동! 예능 프로그램 편성 변화의 특징과 배경

[BY 한국콘텐츠진흥원] 방송영상콘텐츠 사업에 대한 최신 정보와 이슈를 분석해 방송 현안 및 사업 동향...

m.post.naver.com

 

1박2일, 공포의 쿵쿵따 레전드 영상으로 시간 순삭! 유튜브 조회수 높은 비결은?

[BY 한국콘텐츠진흥원] 2019년의 트렌드라 하면 ‘뉴트로(New-tro)’라 할 수 있습니다. 옛 감성이 담긴 ...

m.post.naver.com

 

엘렌 쇼처럼 영향력 있는 토크쇼 진행자를 꿈꾸다! 스브스뉴스 이은재 PD

[BY 한국콘텐츠진흥원] 엘렌 쇼처럼 엄청난 영향력을 지닌 토크쇼를 만드는 게 목표다. 가장 핫하고 트...

m.post.naver.com

 

※ 본 글의 내용은 한국콘텐츠진흥원의 견해와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 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