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상상발전소/공지사항

문화창조아카데미, 12개 대학(원)과「대학 네트워크 랩 구축」 협약 체결

by KOCCA 2016. 5. 26.

문화창조아카데미, 12개 대학(원)과

「대학 네트워크 랩 구축」 협약 체결 

 


 문화창조아카데미는 오늘(25일) 오후 서울 중구 문화창조벤처단지 9층에서 서강대, 성균관대, 연세대, 한양대, 한예종 등 12개 대학(원)과 ‘대학 네트워크 랩 구축’ 협약을 체결했다. 


□ 문화창조아카데미는 문화융성과 창조경제 실현을 위한 미래 먹거리 발굴, 청년 일자리 창출을 목표로 하는 ‘문화창조융합벨트’ 사업의 중요 거점이다. 기존 교육기관과 다른 창의적 커리큘럼과 융복합 프로젝트 수행으로 미래 콘텐츠 산업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융합 인재양성과 기술개발(R&D)을 담당하는 기관이다. 

*문화창조융합벨트 : 한국경제의 변화와 혁신을 주도할 융복합 콘텐츠를 위한 새로운 플랫폼으로 인재양성·기술개발(문화창조아카데미), 창업·창작 인큐베이팅(문화창조융합센터, 콘텐츠코리아랩), 기획·개발·제작·사업화(문화창조벤처단지), 구현·소비(K-Culture Valley, K-Experience, K-Pop Arena)의 유기적 선순환구조로 이루어져 있다.

□ 이번 협약은 12개 대학(원)과 문화창조아카데미가 융복합 프로젝트 R&D를 통해 콘텐츠 융합형 교육 활성화가 가능한 유기적 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하였다는 데에 큰 의의가 있다. 12개 대학(원) 중 동국대, 서강대, 세종대, 성균관대 총 4개 대학은 다년도 연구기관으로 작년에 이어 16년도에도 연구 협약을 이어가게 되었으며 강원대, 광운대, 국민대, 남서울대, 숙명여대, 연세대, 한양대, 한예종 총 8개 대학원은 올해 새롭게 선정됐다. 이 기관들은 향후 문화창조아카데미와 협업하여 연구과제를 수행하고, 융복합 빅킬러 콘텐츠 개발을 위한 기반을 마련하게 될 예정이다. 

□ 다년도 연구기관 중 서강대는 지난해 증강현실, 가상현실 및 교육과정 관련 ‘요리 강습용 패키지’ 특허 등으로 성과를 보였고 그 외 기관들도 지적재산권 취득, 연구과제의 사업화 등 가시적인 성과를 얻은 바 있다. 16년도 신규 선정기관의 제안과제 중에는 최근 많은 주목을 받고 있는 게임 및 VR 관련 콘텐츠를 다루는 연구과제가 다수 포함되어 있어 콘텐츠 산업에 영향력 있는 결과물이 나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 문화창조아카데미는 지난 3월 2일 입학식 이후 엔터테인먼트 테크놀로지(Entertainment Technology) 과정을 성공적으로 운영 중이며 내년 3월 서울 동대문구 구(舊)산업연구원으로의 이전에 대비하여 건물 리모델링을 비롯한 시설 인프라 구축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 이전 후에는 신규 개설되는 미래디지털콘텐츠 과정, 공간디자인 과정과 연계하여 교육 커리큘럼 개발, 연구과제 발굴 등 각 대학(원)들과 다각적인 협력 방안을 모색하여 콘텐츠 융합형 교육 활성화를 위한 교류를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 한국콘텐츠진흥원 송성각 원장은 “앞으로 문화창조아카데미와 12개 대학(원)의 우수한 인적자원이 다양한 인프라 공유를 통해 만들어 낼 결과물이 기대된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구축된 협력 네트워크가 콘텐츠 산업 역량을 강화하는 기반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보다 자세한 내용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문화창조아카데미 교육사업팀 최혜원 주임(02.6441.3238)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