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기업-중소기업과 손잡고 세계 콘텐츠시장 공략!

상상발전소/KOCCA 행사 2011. 8. 29. 15:08 Posted by 한국콘텐츠진흥원 상상발전소 KOCCA


 



지난 25일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은「차세대 콘텐츠 1기 동반성장 출범식」을 25일 KOCCA 2층 콘텐츠 홀에서 개최했습니다.

국내 콘텐츠산업의 경쟁력을 어떻게 하면 높일 수 있을까라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대기업과 중소기업간의 상생과 협력이라는 동반자적 관계를 약속하는 자리가 되었습니다.

6개의 대기업과 20여개의 중소기업이 참여한 이번사업은 총233억원이라는 대규모 출자금을 활용해 컨소시엄 형태로 사업을 진행해 나가게 된다고 합니다.

 

 

 이번에 참여하는 LG전자 컨소시엄은 아이들에게 엄청난 인기를 얻고 있는 ‘뽀롱뽀롱 뽀로로’의 3D 교육 콘텐츠 제작하여 LG Apps과 LG World를 통해 배급하고자 한다는 사업 계획을 밝혔습니다.
 




또한, 삼성전자 컨소시엄은 JYP 소속 가수들의 일본공연 등 유명 가수들의 공연을 3D 영상으로 제작해 스마트TV로 서비스 할 것이라고 합니다.

 

살짜기옵서예 (1966년) : 본격적인 한국 뮤지컬의 시작을 알렸던 작품

 

 건물 외벽을 장식하고 있는 미디어 파사드

 

* 미디어 파사드란? ‘Facade’와 ‘Media’의 합성어로, 건물 외벽 등에 LED 조명을 설치해 미디어 기능을 구현하는 것을 말합니다.

 

 한편 CJ E&M 컨소시엄은 1966년 제작된 창작 뮤지컬「살짜기옵서예」를 미디어 파사드 기법을 활용해 리메이크한다는 계획을 밝혔는데요, 뮤지컬과 첨단기술의 결합이라는 새로운 시도가 어떠한 결과를 얻을 수 있을지 기대해 볼만한 것 같습니다.

 

 

마지막으로 한국콘텐츠진흥원의 이재웅 원장은

“오늘 출범식을 통해 참여기업 모두가 지속적으로 교류하고, 보다 큰 성취를 함께 이루어 가는 비즈니스 파트너로 성장하기를 기대한다.” 고 밝히시면서 아낌없는 지원을 약속하였습니다.



  앞서 소개한 사업들 외에도 이번에 진행되는 대교의 교육용 콘텐츠의 스마트 콘텐츠 변용이라든지,  SK텔레콤의 크로스 플랫폼 구축 계획등은 성공적으로 시행만 된다면 한국 콘텐츠 시장의 세계진출에 청신호를 밝혀 줄 듯하다는 점에서 모든 사업들이 성공적으로 추진되어 소기의 목표를 달성하기를 우리 모두 기원해야 하지 않을까 합니다.

 

한국의 주요 대기업, 중소 콘텐츠기업과 힘 합쳐
세계시장 공략 나선다 

◆ 차세대 콘텐츠 분야, 1기 동반성장 도모를 위한 출범식 개최
◆ 기업 출자 186억, 국고 47억 등 총 233억 원의 동반성장 사업비 조성

문화체육관광부(장관 정병국)와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이재웅, 이하 KOCCA)은「차세대 콘텐츠 1기 동반성장 출범식」을 25일 KOCCA 2층 콘텐츠 홀(서울 상암동 소재)에서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콘텐츠 산업 분야의 대·중소기업간 협력을 통해 국내 콘텐츠산업의 경쟁력 제고와 지속적인 동반성장을 도모하기 위해 추진되는「2011년 차세대 콘텐츠 동반성장 지원 사업」의 본격적인 시작을 대내외에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KOCCA는 출범식에서 투자에 참여한 대기업에 감사패를, 제작에 참여하는 중소기업에는 기념패를 전달했다. 

‘미래로 함께 가는 행복한 동행’이라는 기치를 걸고 추진되는 동반성장 지원 사업은 국고 47억 원과 민간기업 출자 186억 원 등 총 233억 원 사업비가 투입된다. 이번 사업에는 국내 굴지의 대기업 6개 업체, 중소 콘텐츠기업 20개 업체가 컨소시엄 형태로 참여한다.  

이번 동반성장 지원 사업을 통해 LG전자 컨소시엄은 ‘뽀롱뽀롱 뽀로로’의 3D 교육 콘텐츠 등 해외에서 이슈가 될 만한 콘텐츠를 제작한다. 제작된 콘텐츠는 LG Apps를 통해 세계 68개국에, 스마트폰 분야의 글로벌 배급채널인 LG World를 통해 세계 39개국에 서비스된다. 또한, 스마트폰 이용자가 언제 어디서나 콘텐츠를 보관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한편 삼성전자 컨소시엄은 JYP 소속 가수들의 일본공연을 비롯해, 블랙아이드피스, 브리트니 스피어스 등 해외 유명 가수들의 공연을 현장감 있는 3D 영상으로 제작해 삼성 스마트TV로 서비스할 계획이다. 삼성 스마트TV는 현재 3D로 제작한 IMAX 다큐, 뮤직비디오 등 약 900여개의 앱을 서비스 하고 있으며, 서비스 개시 3개월 만에 재생건수 100만 건을 돌파하는 등 폭발적인 이용률을 보이고 있다.  

SK커뮤니케이션즈 컨소시엄은 싸이월드 앱스토어 용 SNG 앱 콘텐츠 제작을 집중 지원한다. 이를 위해 사업에 참여할 국내 중소 콘텐츠기업을 공모방식을 통해 선발할 계획이다. 

한편 CJ E&M 컨소시엄은 한국 최초 창작 뮤지컬「살짜기옵서예」를 미디어 파사드 기법으로 3D, 홀로그램 등의 기술을 활용해 리메이크한다. 이를 통하여 뮤지컬과 첨단기술을 결합하고 콘텐츠 부가가치를 극대화하여 향후 한국 뮤지컬의 미래를 제시하고자 한다. 

SK텔레콤 컨소시엄은 어플리케이션을 다수의 스마트 기기와 플랫폼에 적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크로스 플랫폼을 구축하고, 중소 콘텐츠 기업을 대상으로 개발 환경과 기술 교육을 지원할 계획이다.

대교 컨소시엄은 보유하고 있는 교육 콘텐츠를 스마트콘텐츠로 새롭게 제작하고 참여한 중소 콘텐츠기업과 공동 마케팅을 진행한다. 한편 제작에 참여한 중소기업의 콘텐츠에 대해서는 대교가 구축하고 있는 자사 네트워크를 활용해 홍보를 지원할 계획이다. 

KOCCA 이재웅 원장은 “오늘 출범식을 통해 참여기업 모두가 지속적으로 교류하고, 보다 큰 성취를 함께 이루어 가는 비즈니스 파트너로 성장하기를 기대한다”며 “이를 위해 KOCCA도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 본 글의 내용은 한국콘텐츠진흥원의 견해와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 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