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는 예능 세분화 시대!

상상발전소/방송 영화 2014.09.25 10:44 Posted by 한국콘텐츠진흥원 상상발전소 KOCCA




우리의 삶은 한 편의 시라고도 하며, 때때로 우여곡절이 많거나 예상치 못한 상황을 맞닥뜨릴 때면 한 편의 드라마와 같다고도 말합니다. 여러분의 삶은 어떤 장르라고 생각하시나요? 소소한 일상 속에 행복과 활력을 주는 로맨틱코미디처럼 꿈에 그리던 예쁜 만남이 이루어지는 날도 있고, 시트콤이 연상되는 코미디 장르의 연속인 나날도 있습니다. 가끔은 애잔한 다큐멘터리가 연출되기도 하고, 예상치 못한 서스펜스나 미스터리와 같은 일을 만나 당혹스러워하기도 합니다.


최근에는 리얼리티 예능 프로그램들이 양적 질적 성장을 하면서 방송계에 '대세'로 자리 잡고 시청자의 큰 호응을 얻고 있는 것을 고려해 본다면, 우리 일상과 가장 닮아 있는 것은 아마 예능일지도 모릅니다. '리얼리티 예능'의 성장으로 방송계에서는 수용자 세분화 시대에 걸맞게 다양한 연령대별로 예능을 기획하고 제작하여 연령대별 시청자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는데요. 세대별 관심도와 좀 더 리얼한 예능을 보고 싶어하는 시청자의 욕구를 반영한 것이라 볼 수 있습니다. 

 


 

▲ 사진1.2 <꽃보다누나>, <꽃보다할배> 포스터

 

'황혼의 배낭여행'을 콘셉트로 배낭여행을 떠나 펼쳐지는 기상천외한 이야기를 다룬 tvN 예능 <꽃보다 할배>가 작년에 큰 인기를 얻었습니다. <1박 2일>의 시청률 머신, 나영석 PD와 이순재, 신구, 박근형, 백일섭, 그리고 배우 이서진의 조합만으로도 방영 전부터 큰 화제가 되었습니다. 이후 여배우의 해외 배낭 여행기를 담은 리얼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인 <꽃보다 누나>도 연이어 선보이며, 시청자에게 <꽃보다 시리즈>를 확고히 각인시키기도 했습니다. 윤여정, 김자옥, 김희애, 이미연, 그리고 이승기가 함께 출연한 <꽃보다 누나>편 역시 많은 시청자에게 감동과 재미를 선사했습니다.

 

▲ 사진3,4 <꽃보다청춘> 페루편과 라오스편 포스터

 

2014년 그 바톤을 이어받은 <꽃보다 청춘>. 이번 시즌은 페루, 라오스 편으로 나뉘어 제작되었는데요. 먼저 페루 편의 주인공들은 평균 연령이 44세, 불혹을 넘긴 일명 ‘청년과 아저씨의 중간 세대’라 불리는 윤상, 유희열, 이적이었습니다. ‘진짜 청춘은 나이를 먹지 않는 법’이라는 주제를 가지고 진행된 그들의 이야기는 아름다운 풍경과 함께 시청자들에게 큰 감동을 선사했습니다. 

세계 7대 불가사의 마추픽추를 품은 신비의 땅 페루에서 펼쳐지는 빈손 배낭여행을 담은 <꽃보다 청춘> 페루 편에 이어 리얼 20대 청춘들을 다룬 라오스 편에는 과연 누가 참여했을까요? 바로 뜨거운 젊은 날, 우리의 청춘을 돌아보게 만들었던 드라마 <응답하라 1994> 속 주인공들인데요. 하숙집에서 함께 자고 함께 먹고 함께 뒹굴던 세 친구 ‘칠봉이’ 유연석, ‘해태’ 손호준, ‘빙그레’ B1A4 바로가 이번에는 <꽃보다 시리즈>로 다시 한 번 뭉쳤습니다. 이 세 명의 청춘은 하루아침에 맨몸으로 라오스 길바닥에 내던져지게 되어 진정한 배낭여행을 즐겼다고 하는데요 . 당혹감과 혼란 속에서 시작된 그들의 좌충우돌 여행기를 담은 <꽃보다 청춘 라오스 편>은 몰래 카메라였던 1회부터 많은 시청자의 주목을 받았습니다.

 

 

▲ 사진5 <꽃보다청춘> 방비엥을 즐기고 있는 청춘들

 

방송 초반임에도 불구하고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꽃보다 청춘>의 매력은 과연 어디에 있을까요? 가장 대표적인 것을 꼽자면 진정한 청춘만이 가지고 있는 생기와 도전 정신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뜬금없이 시작된 여행에도 부딪치고 즐기는 그들의 모습을 통해서, 여행의 묘미와 함께 청춘의 정신을 되새겨 보게 됩니다. 어느새 자유롭고 조화롭게 라오스 배낭여행에 녹아들고 있는 그들의 모습을 보고 있으면 청춘이라는 것 자체가 청춘이며, 가장 아름다운 선물이라는 것을 새삼 느끼게 됩니다.

 



여러분의 도시는 어떤가요? 여기 네 명의 여자들이 고백하는 도시를 그린 <달콤한 나의 도시>가 있습니다.

 

▲ 사진6 <달콤한 나의 도시> 포스터

 

 

결혼, 남자친구, 다이어트, 이직, 독립... 인생에서 가장 복잡한 감정이 느낀다는 서른 즈음, 여자들은 수십 가지 고민을 안고 삽니다. 이러한 그녀들의 이야기는 그동안 수많은 드라마나 영화의 소재로 다뤄져 왔습니다. 프로그램 <달콤한 나의 도시>는 드라마로만 보아온 바로 그 이야기를 대본 없는 리얼리티로 보여주고 있는데요. 주인공들은 2014년 현재, 실제로 우리와 같은 공간에 사는 4명의 서른 즈음 여자들입니다. 청춘의 끝이라는 위기감 속에서 중요한 결정을 해야 할 서른 즈음 여자들의 진짜 이야기는 과연 어떨까요? 그리고 그녀들의 은밀한 일상 속에 보이는 우리 시대의 자화상은 어떤 모습일까요?

 

 



▲ 사진7,8 <달콤한 나의 도시>에 출연하고 있는 최송이

 

이에 대한 답은 <달콤한 나의 도시>에 출연하고 있는 네 명의 일상 속에서 시청자 역시 함께 느끼고 공감하며 찾아가는 형식이라 할 수 있습니다. 스포츠 아나운서라는 꿈을 갖고 상경했지만, 현재는 인터넷 영어강사로 활동하며 일, 다이어트, 연애 그리고 결혼까지 온갖 고민을 다 하고 있는 여자 정인부터 한 번에 50여 개의 사건을 진행하는 것은 기본인 악바리 변호사이지만 노력으로는 되지 않는 연애에 대해 고민하는 여자 수진까지, 4명의 인물은 특별함보다는 우리 주변에서 만날 수 있는 평범한 이들입니다. 


네 명의 일상을 보고 있노라면 달콤한 부분도 있지만, 때론 씁쓸한 부분도 가감 없이 그대로 비추어집니다. 전쟁터 같은 이 사회에서 살아남기 위해 발버둥 치고 있는 서른 즈음 달콤하고 씁쓸한 그녀들의 삶. 때론 울고 때론 웃으며, 서른의 터닝 포인트를 지나고 있는 그녀들의 이야기에 시청자들은 공감합니다. 딱히 특별하거나 격정적인 포인트는 없지만 물 흘러가듯 자연스러운 우리의 일상을 스스로 보고 있는 기분입니다.

 

 

 

다음에 소개해 드릴 예능은 바로 귀여운 아이들이 주인공인 예능 프로그램 <붕어빵>과 <유자식 상팔자>입니다. 행복으로 반죽하고 동심으로 프로그램을 가득 채우고 있는 <스타주니어쇼 붕어빵>은 산업화, 핵가족화로 가족의 기능이 축소되면서 가족 간의 대화가 단절되고, 가족 구성원 간의 이해와 사랑이 점점 사라져 가는 현대사회에 절실한 소통을 위하여 제작된 가족 예능 프로그램입니다. 출연한 스타와 그 주니어가 다양한 주제를 가지고 서로 대화를 나누면서, 그들의 못다한 속마음을 알게 되고 또한, 각종 게임을 통해 가족 간의 유대감을 높이고 시청자들에게 웃음과 재미를 선사하고 있습니다. 


▲ 사진9 <스타주니어쇼 붕어빵> 단체사진

 

귀여운 아이들로부터 시작하여 가족까지 생각할 수 있게 되는 이 프로그램의 장점은 바로 전 연령층과 성별을 아우르고, 누구나 일요일 오전에 텔레비전 앞에서 쉽고 편안하게 시청하며 공감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최근에는 ‘붕어빵 <고민상담소>’를 공식 홈페이지에 게시하기도 했는데요. 바로 <스타주니어쇼 붕어빵>에서 주니어와 부모들의 고민을 함께 해결하고자 붕어빵 고민상담소를 오픈한 것입니다. 고민이 있는 주니어와 부모들은 혼자 끙끙 앓지 말고 붕어빵 고민상담소에 도움을 청하고, 좀 더 실질적인 해결법을 얻을 수 있습니다. 

 

 

▲ 사진10 <붕어빵> 고민상담소 캡쳐 사진

 

 

▲ 사진11 <유자식 상팔자> 포스터

 

어디서도 볼 수 없었던 기막힌 가족 소통 토크쇼인 <유자식 상팔자>. 이 역시 <스타주니어쇼 붕어빵>과 비슷한 포맷의 가족 소통을 주제로 한 프로그램입니다. 나날이 커지고 있는 부모와 자식의 세대 차를 단숨에 무너뜨리는 것이 목표인 이 프로그램은 사춘기를 겪고 있는 자녀와 스타 부모들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습니다. 질풍노도에 감수성이 폭발하는 사춘기 자녀와 갱년기를 앞둔 부모님들의 속마음은 여실히 보고 들을 수 있는 이 프로그램은 그 어디서도 만나지 못했던 가족 간의 기막힌 토크 배틀을 통해 전 연령층이 공감할 재미와 감동을 선사하고 있습니다.

 


▲ 사진12 <유자식 상팔자> 진행 장면

 

지금까지 연령대별로 나누어진 우리나라 예능 프로그램에 관해 이야기해보았습니다. 이러한 예능은 특정 세대가 출연하고, 공감 시청자를 겨냥하여 제작되어 일반 예능들과 차별화되며 더 큰 공감을 불러일으키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더욱 다양한 포맷과 소재를 다룬 예능 프로그램을 기대해 봅니다.

 

 

ⓒ사진 출처

-표지 tvN <꽃보다청춘> 공식 홈페이지

-사진 1,2 tvN <꽃보다누나>, <꽃보다할배> 공식 홈페이지

-사진3,4,5 tvN <꽃보다청춘> 공식 홈페이지

-사진tvN <꽃보다청춘> 공식 홈페이지

-사진6 SBS <달콤한 나의 도시> 공식 홈페이지

-사진 7,8 SBS <달콤한 나의 도시> 1화 캡쳐

-사진 9,10 SBS <스타주니어쇼 붕어빵> 공식홈페이지

-사진 11,12 JTBC <유자식 상팔자> 공식홈페이지





※ 본 글의 내용은 한국콘텐츠진흥원의 견해와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 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