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13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올해의 우수 콘텐츠를 시상하고 국내 콘텐츠 업계의 창작 의욕 및 자긍심을 고취하는 국내 최고 권위의 콘텐츠 시상식 <2013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이 열렸습니다. 이 자리에는 유진룡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홍상표 한국콘텐츠진흥원 원장을 비롯한 관련업계 종사자와 수상자 등 350여 명이 참여했습니다. 이번 시상식에서는 해외진출유공포상, 방송영상산업발전유공, 만화대상, 애니메이션 대상, 캐릭터 대상 등 총 5개 분야에서 한국 콘텐츠의 우수성을 전 세계에 알린 작품과 주역 32건에 대해 시상했습니다. 그럼 지금부터 올 한해 대한민국 콘텐츠 자리를 빛낸 별과 같은 콘텐츠들이 한 자리에 모인 그 현장으로 가볼까요?



◎ 축사

 

 사진1 (순서대로)홍상표 한국콘텐츠진흥원 원장, 유진룡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먼저, 이번 <2013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을 주최하고 주관한 홍상표 한국콘텐츠진흥원 원장과 유진룡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의 환영사 및 축사로 시상식의 문이 열렸습니다. 홍상표 한국콘텐츠진흥원 원장은 '수상자 여러분들의 귀중한 땀방울과 여러분들을 비롯한 관계자 여러분들의 헌신적인 노력이 있었기 때문에 우리 문화가 융성하게 되는 밑거름이 됐을 뿐만 아니라 이제 세계와도 어깨를 나란히 하게 됐습니다.' 라며 수상자들에 축하 인사를 전했습니다. 


이어서, 유진룡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의 축사도 이어졌는데요. 유진룡 장관은 '이번 시상식에는 한 해동안 국민들에게 감동과 재미를 준 가장 우수한 콘텐츠들을 뽑자는 첫 번째 의미와 그 콘텐츠들을 통해서 수많은 해외 수출로 경제적 부가가치를 만들고 국위선양을 한 콘텐츠들에 감사의 뜻으로 상을 드리고자 하는 두 번째 의미가 있다.' 라며, 이번 시상식이 갖고 있는 의미에 대해 한 번 더 고취시켜주는 축사를 전했습니다.



◎ 심사 총평


사진2 시상식 진행을 맡은 한석준&이지연 아나운서, 이번 심사총평을 맡은 건국대 정희준 교수


이번 2013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 수상작들의 선정기준과 선정과정에 대해서 소개하는 시간으로, 수상작 심사위원 대표 건국대학교 정희준 교수가 심사 총평을 발표했습니다. 총 5개 분야에서 93개의 콘텐츠들이 이번 시상식 후보작으로 출품되었고 그 중 심사숙고 끝에 32개의 콘텐츠들이 수상작으로 선정되었다고 합니다. 해외진출유공포상은 크게 수출유공, 문화교류, 신시장개척, 창업신인으로 나눠 수상자가 선정 되었으며, 방송영상산업발전유공은 드라마, 다큐, 예능 등 20편 후보작 들 중 10편이 최종 후보로 선정되었고, 작품성과 흥행성을 두고 심사위원들의 합의 끝에 최종 수상작이 선정되었다고 합니다. 애니메이션, 캐릭터 분야에서는 동일한 작품들이 두 분야에서 함께 우세를 보여 두 산업 간에 연계성을 다시 한 번 확인할 수 있었다고 하는데요. 마지막으로 만화 분야에서는 역시나 웹툰의 강세를 엿볼 수 있었다고 합니다.



◎ 2013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 시상


사진3 (순서대로) 한국콘텐츠진훙원장상,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 문화체육관광부장관표창 수상자


드디어 올 한 해를 빛낸 최고의 콘텐츠들을 시상하는 차례가 왔습니다. 시상은 각 분야별로 크게 한국콘텐츠진흥원장상,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 및 표창상, 국무총리표창, 대통령표창, 은관문화훈장 순으로 진행되었는데요. 먼저, 한국콘텐츠진흥원장상 수상자로는 첫 번째 사진 상 왼쪽부터 이성석 <위대한 로마> 기술감독, 리율 <신기록> 작가, 김강민 <38-39°C> 작가 (대리수상자=김용설), 나현채 <어리이야기>제작사 NHC미디어 대표가 선정되어 많은 이들의 축하를 받았습니다. 


이어서,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 시상이 진행되었습니다. 두 번째 사진 상 왼쪽부터 김송 <미슐랭스타> 작가, 정철 <본초비담> 작가, 김홍기 <키오카> 제작사 골디락스 스튜디오 대표, 이영진 <유후와 친구들> 제작사 오로라월드 상무, 정길훈 <시계마을 티키톡!> 제작사 퍼니플럭스 엔터테인먼트 대표, 이진희 <안녕 자두야> 제작사 아툰즈 대표가 영광의 수상자로 선정되었습니다. 


그리고 세 번째 사진 상 왼쪽부터 이협희 EBS 차장, 이관우 (주)소프트빅뱅 대표, 신우철<구가의 서> 피디 (대리수상자=윤은정 제작사 삼화네트웍스 차장), 송재정 <나인-아홉번의 시간여행> 작가, 김옥영 <위대한 로마> 작가, 김유곤 <일밤 - 아빠! 어디가?> 피디 (대리수상자=김아리)가 문화체육관광부장관표창의 영예를 안았습니다.


사진4 (순서대로) 국무총리표창, 대통령표창, 은관문화훈장 수상자


올 한해를 빛낸 최고의 콘텐츠들을 위한 시상은 계속되었습니다. 이어지는 시상은 국무총리표창이었는데요. 첫 번째 사진 상 왼쪽부터 이근범 문화방송 차장, 선현우 지나인 대표, 문보미 <내딸 서영이> 제작사 HB엔터테인먼트 대표, 장경수 SBS <최후의 제국> 피디, 양동일 KBS <가요무대 독일특집> 피디가 영예의 국무총리표창을 수상하였습니다. 


대통령표창 수상자로는 두 번째 사진 상 왼쪽부터 박홍용 <영년> 작가, 최종일 <꼬마버스 타요> 제작사 아이코닉스 대표, 김광용 <라바> 제작사 투바앤 대표, 이태헌 오퍼스픽쳐스 유한회사 대표, 엄준영 로이비쥬얼 총감독, 이우정 <꽃보다 할배> 작가, 박혜련 <너의 목소리가 들려> 작가가 선정되어 큰 박수갈채를 받으며 수상의 영예를 안았습니다. 그리고 특별히 대통령상·대통령표창 수상자는 수상소감까지 이어졌습니다. 이 때, 엄준영 로이비쥬얼 총감독은 수상소감 도중 수상 감격에 그만 눈물을 보였는데요. 그런 모습에서 오랫동안 고생하며 기획하고 개발한 콘텐츠에 대한 애정이 무척이나 인상깊었습니다. 


마지막 시상은 은관문화훈장으로, 수상자는 세 번째 사진 상 오른쪽 길환영 KBS 사장이었습니다. 길환영 사장은 한국 문화 우수성 전파 및 한류의 전 세계적 확산 등 방송문화예술 교류와 발전에 기여하며, 시청자와 함께하는 프로그램 제작·방영과 어린이·청소년·소외계층을 위한 프로그램 제작·방영으로 모두에게 감동과 행복을 주는 등 국민통합과 문화생활 활성화에 기여했다는 점을 인정 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았습니다.



◎ 축하 공연


사진5 (순서대로) 뮤지컬 배우 정재은, 레이디스코드


시상식에는 축하 공연이 빠져서는 안되겠죠? 이 날 시상식에도 역시 수상자들을 축하하기 위해 뮤지컬 배우 정재은과 여자 아이돌 가수 레이디스코드가 무대를 빛냈습니다. 뮤지컬 배우 정재은이 시상식 오프닝 공연을 장식했는데요. 2013년 뮤지컬 대작 중의 하나인 <몬테크리스토>의 여주인공 메르데세르 역을 맡은 정재은은 자신이 맡은 뮤지컬 <몬테크리스토>의 메르데세르 역이 부른 '온 세상이 내 것이었을 때'를 포함한 두 곡을 열창하며 뭉클한 감동을 안겨주었습니다. 그녀는 노래를 부르기 전, 내년에는 뮤지컬 분야도 시상식에서 함께 볼 수 있었으면 좋겠다는 그녀의 바람을 직접 내비치기도 했는데요. 꼭 그 바람이 이루어졌으면 좋겠네요! 


그리고 시상식의 마무리를 장식한 축하 공연은 여자 아이돌 그룹 레이디스코드였습니다. <예뻐예뻐>와 이들의 데뷔곡인 <나쁜 남자>까지 멋지게 축하공연으로 펼치며 이들 역시 수상자들에게 축하 인사를 전했습니다. 이 밖에도 tvN 나영석 피디, 수지, 주현미, 이다희, 이승기, 박근형 등을 비롯해 많은 이들이 축하 영상을 통해 이번 <2013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 수상자들을 축하해주었습니다.



◎ 수상작 상영 및 전시


사진6 <2013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 수상작 상영 및 전시


<2013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이 열린 코엑스 컨퍼런스룸 복도에는 올해 수상한 수상작들이 상영 및 전시되어 있었습니다. 시상식이 끝난 후, 자신의 콘텐츠 앞에서 몇몇 수상자들의 인터뷰 또한 진행되었습니다. 저도 역시 수상작들을 한 바퀴 둘러보았는데요. 잠깐이었지만 올해 수상자들이 왜 이런 큰 상을 받게 되었는지 절로 고개가 끄덕여지더군요! 2013년도 이제 마무리 되어가는 시점에서 앞으로 내년, 내후년, 그리고 계속해서 대한민국 콘텐츠들의 빛나는 향연을 지켜볼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대한민국을 넘어서 세계로 뻗어 나가는 우리 콘텐츠들 모두 화이팅입니다!



◎사진 출처

-사진1-7 직접 촬영


※ 본 글의 내용은 한국콘텐츠진흥원의 견해와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 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