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콘텐츠의 팔색 매력, 폴란드를 홀리다!

상상발전소/공지사항 2017.08.08 16:33 Posted by 한국콘텐츠진흥원 상상발전소 KOCCA


K-콘텐츠의 팔색 매력, 폴란드를 홀리다!


◆ 한콘진, 10~11일 폴란드 바르샤바에서 중‧동부유럽 첫 한류 이벤트‘K-콘텐츠 엑스포’개최
◆ 애니ㆍ게임 등 국내 12개 기업 참가해 현지기업과 수출상담 진행…VRㆍ게임ㆍ웹툰ㆍ드라마 등 다채로운 한류 체험공간도 마련
◆ K-Pop 쇼케이스‘케이팝 나이트 아웃’티켓 판매 9분 만에 전석 매진…“현지 한류 팬들의 뜨거운 관심 확인”


  •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와 한국콘텐츠진흥원(KOCCAㆍ원장 직무대행 강만석), 주폴란드 한국문화원은 오는 10일부터 11일까지(현지 시간) 중‧동부유럽 최대 콘텐츠 시장인 폴란드의 수도 바르샤바에서 ‘중유럽 K-콘텐츠 엑스포(K-Content EXPO in Central Europe)’를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 이번 행사는 중·동부유럽에서 처음 개최되는 한류콘텐츠 이벤트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문화콘텐츠의 해외진출을 지원하고 양국 간 산업계 교류와 협력을 활성화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B2B 중심의 ‘비즈니스 데이’와 B2C 중심의 ‘엔터테인먼트 데이’로 나뉘어 이틀 간 진행된다.
  • 10일 인터콘티넨탈 바르샤바(InterContinental Warszawa) 호텔에서 열리는 ‘비즈니스 데이’에는 애니메이션ㆍ게임 분야의 12개 국내 콘텐츠 기업이 참여해 폴란드 및 중․동부유럽 현지 기업들과 1:1 수출상담회를 갖는다. 특히 ▲폴란드 대표 통신사 ‘Play’ ▲폴란드 국영방송 ‘TVP’ ▲글로벌 라이선싱 에이전시 ‘INK BRANDS’ 등을 비롯해 체코, 크로아티아, 독일, 우크라이나 등에서 현지 기업 90개사가 바이어로 참가한다. 또한 폴란드 애니메이션 협회 및 인디게임 협회와의 협력을 통해 국내 기업과 폴란드 산업 관계자 간 비즈니스 네트워크 구축을 위한 교류의 장도 함께 마련된다.
  • 11일에는 한류 팬들을 위한 풍성한 볼거리를 선보이는 ‘엔터테인먼트 데이’가 토르바르 홀(Hala Torwar)에서 열린다. 특히 이날 행사에는 현지 분위기를 반영해 폴란드 등 중․동부유럽에서 인기 있는 ▲K-Pop ▲드라마 ▲애니메이션ㆍ캐릭터 ▲웹툰 ▲게임 등 다양한 콘텐츠가 전시된다. 또한 수출상담회에 참가하는 국내 기업의 애니메이션, 캐릭터, 게임 콘텐츠를 직접 시연해볼 수 있는 체험 프로그램이 마련되고, 매년 폴란드에서 인기리에 개최되는 K-Pop 커버댄스 대회 ‘케이팝 월드 페스티벌(K-Pop World Festival)’ 폴란드 지역예선 수상자들의 공연도 진행된다.
  • 이와 함께 주폴란드 한국문화원에서는 전시장 내에 한국 전통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을 별도로 꾸며 이곳을 찾는 현지 관람객들에게 색다른 경험을 선사할 계획이다.
  • 전시 체험에 이어 오후 7시부터는 이번 행사의 대미를 장식할 K-Pop 쇼케이스 ‘케이팝 나이트 아웃(K-Pop Night Out in Warsaw)’이 열린다. 평창 동계올림픽 성공 개최 기원의 의미도 함께 담은 이번 쇼케이스에는 ▲국내 대표 K-Pop 스타 ‘틴탑(TEEN TOP)’ ▲폴란드 내 K-Pop 뮤지션 팬클럽 수 2위에 빛나는 ‘에이핑크(Apink)’ ▲지난 1월 폴란드에서 단독 쇼케이스를 성공적으로 마친 ‘24K’ ▲Mnet 슈퍼스타K 시즌 5 우승자 ‘박재정’ ▲감미로운 감성 보컬의 소유자 ‘에디킴’ ▲세상을 향한 새로운 목소리를 표방하는 신인 뮤지션 ‘빅톤(VICTON)’ 등 총 6개 팀이 무대에 올라 현지 팬들 앞에서 2시간 넘게 화려한 공연을 펼친다. 또 유튜브 뮤직비디오 조회수 5천만 뷰를 자랑하는 폴란드 인기 싱어송 라이터 사르사(Sarsa)도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해 한류 스타들과 함께 무대를 빛낼 예정이다.
  • 한편 동유럽 지역에서 처음 열리는 이번 K-Pop 쇼케이스의 티켓 판매는 시작 9분 만에 전체 3,500여 좌석이 모두 매진되는 등 K-Pop에 대한 현지 팬들의 관심과 기대가 어느 때보다 높은 상황이다.
  • 강만석 한국콘텐츠진흥원 원장 직무대행은 “폴란드는 중·동부유럽 최대 콘텐츠 시장이자 우리 콘텐츠의 현지 진출을 위한 전략적 교두보로서 의미가 큰 나라”라며 “한-폴 수교 30주년을 앞둔 상황에서 열린 이번 행사가 양국 모두에게 더욱 뜻 깊은 행사로 기억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제1유형:출처표시) 마크 이미지 / 상업적이용과 변경허용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보다 자세한 내용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한국콘텐츠진흥원 해외사업진흥팀 최승연 주임(☎ 061.900.6215) /
음악패션산업팀 양수정 주임(☎ 061.900. 6455)
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붙임. K-Content EXPO in Central Europe 행사 포스터


신고

※ 본 글의 내용은 한국콘텐츠진흥원의 견해와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한콘진, <2017 글로벌 마켓 브리핑 – 폴란드편> 발간

상상발전소/공지사항 2017.08.08 16:30 Posted by 한국콘텐츠진흥원 상상발전소 KOCCA


한콘진, <2017 글로벌 마켓 브리핑 – 폴란드편> 발간


◆ 중유럽 교두보이자 최대 콘텐츠 시장인 폴란드 콘텐츠 산업 집중 조명
◆ 폴란드 콘텐츠 시장 장르별 최신 트렌드 분석 및 향후 전망 제시

  • 중유럽 최대 콘텐츠시장인 폴란드의 콘텐츠 장르별 최신 트렌드를 분석하고 향후 전망을 다룬 시장동향보고서가 나왔다.
  •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와 한국콘텐츠진흥원(KOCCA·원장 직무대행 강만석)은 해외 진출을 희망하는 국내 콘텐츠 업체들이 참고할 수 있도록 국가별 콘텐츠 산업에 대한 최신 동향과 트렌드를 담은 <2017 글로벌 마켓 브리핑>을 지난 31일 발간했다.
  • 이번 호에서는 중유럽 최대 콘텐츠 시장이자 유럽연합(EU) 국가 중 가장 높은 경제성장률을 보이고 있는 폴란드 콘텐츠 시장을 집중 조명했다. ▲폴란드의 콘텐츠 장르별 시장동향 및 이슈 ▲현지 주요 콘텐츠 기업동향 ▲심층 분석-폴란드 월정액 주문형 비디오(SVOD) 시장 성장에 따른 콘텐츠 산업 변화와 시사점 등을 살펴본다. 방송ㆍ게임ㆍ완구ㆍ음악ㆍ출판ㆍ패션ㆍ한류 등 폴란드 콘텐츠 시장의 장르별 최신 동향과 트렌드를 분석하고 향후 전망과 시사점도 제시했다.
  • 폴란드는 중유럽권 비세그라드 4국(폴란드, 헝가리, 체코, 슬로바키아) 중 가장 큰 경제규모와 인구 수를 자랑하는 중심국가다. 한콘진의 <2016 해외콘텐츠시장 동향조사>에 따르면 폴란드의 콘텐츠 시장규모는 116억 불로 비세그라드 4국 중 가장 크다. ▲2015년 국영 라디오 방송국 내 K-Pop 전문프로그램 신설 ▲폴란드 바르샤바에서 열린 쇼팽 국제 피아노 콩쿠르에서 조성진 피아니스트 우승 ▲2016년 폴란드 올해의 도서로 편해영 작가의 <재와 빨강> 선정 ▲2017년 애니메이션 <레인보우 루비>가 폴란드 애니메이션 방송 채널 미니미니+(MiniMini+)에서 자체 방송 시청률 2위 기록 등 다양한 한류콘텐츠가 확산되면서 한국에 대한 우호적 분위기를 띠고 있기도 하다.
  • 김락균 한국콘텐츠진흥원 글로벌비즈니스지원본부장은 “독일, 체코, 우크라이나 등 유럽 7개국과 국경을 마주하고 있는 폴란드는 서유럽과 동유럽의 가교 역할을 하는 중요한 콘텐츠 소비시장이자 한국 콘텐츠에 대한 관심이 높은 나라 중 하나다”라며 “2019년 한-폴 수교 30주년을 앞둔 상황에서 폴란드와의 상호 교류 협력을 통해 한국 콘텐츠 기업의 동유럽 진출이 늘어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2017 글로벌 마켓 브리핑 - 폴란드편>은 한콘진이 운영하는 기업맞춤형 수출마케팅 플랫폼 ‘웰콘(http://welcon.kocca.kr)’과 한국콘텐츠진흥원 홈페이지(www.kocca.kr) 콘텐츠지식 코너에서 다운로드 받을 수 있으며, 한국콘텐츠진흥원 웹진을 통해서도 배포된다.
  • 한편 오는 10~11일 폴란드 바르샤바에서는 ‘K-콘텐츠 엑스포 센트럴 유럽 2017(K-Content EXPO Central Europe)’이 열린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제1유형:출처표시) 마크 이미지 / 상업적이용과 변경허용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보다 자세한 내용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한국콘텐츠진흥원 해외사업진흥팀
이영훈 차장(☎ 061.900.6212)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붙임. 없음


신고

※ 본 글의 내용은 한국콘텐츠진흥원의 견해와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