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콘진,‘게임스컴 2016’K-게임 유럽진출 지원

 

17-19, 제페토 모나와 스튜디오도마 등 38개사 참여하는 한국공동관 운영

18독 게임스컴 네트워킹개최 통해 해외수출 계약 실질 지원 계획

서울·경기·광주·대구 등 지역 진흥원과 협력해 게임업체 참가 규모 전국으로 확대

 

문화체육관광부(장관 김종덕)와 한국콘텐츠진흥원(KOCCA·원장 송성각)K-게임의 유럽시장 진출 지원을 위해 17~19일 독일 쾰른메쎄(Koelnmesse)에서 개최되는 세계 3대 게임 전시회 중 하나인게임스컴 2016(GamesCom 2016)’에서 한국공동관을 운영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제페토 모나와 스튜디오도마 등 모두 38개의 국내 강소 게임기업이 참가해 게임 수출상담 등 다양한 비즈니스 활동을 펼친다. 특히 올해에는 글로벌 게임산업 트렌드인 가상현실(VR)증강현실(AR) 기술을 접목시킨 게임 콘텐츠 기업 디에이게임즈 뷰아이디어 VR카버 등이 참가해 해외 주요 퍼블리셔 및 바이어 등과 1:1 비즈매칭을 비롯해 해외진출 상담을 지원한다.

 

한콘진은 올해 게임스컴에 참가하는 기업 및 유관기관의 상세 정보가 담긴 온·오프라인 디렉토리 북을 제작하고 그동안 지속적으로 구축해 온 해외 바이어 데이터베이스를 활용해 홍보 활동을 펼치는 등 참가기업들의 비즈매칭 확대를 위해 현지에서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또한, 참가 기업을 대상으로 게임스컴 마켓 정보 및 시장 트렌드 분석과 주요 바이어 정보 등이 포함된 글로벌 마켓 심층 분석 리포트를 제공하는 등 참가사들을 위한 사전지원을 대폭 강화했다.

 

특히 18일에는 한국콘텐츠진흥원 주독 한국대사관 독일 NRW연방주 투자공사 NRW 영상매체재단 NRW 매체클러스터가 공동으로독 게임스컴 네트워킹행사를 개최해 독일 시장에 한국의 게임 콘텐츠를 소개하고 한-독 기업 간의 비즈니스 기회를 확대하기 위한 자리를 마련한다. 또한 독일·영국·네덜란드 국가 공동관에 참가하는 기관·협회·기업들과 집중 비즈니스 상담 및 네트워킹을 비롯해 한국과 주요 해외기업 간의 실질적인 수출 계약체결을 지원할 계획이다.

 

한콘진 관계자는 올해 공동관에 경기콘텐츠진흥원(원장 박헌용)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정현) ()대구디지털산업진흥원(원장 양유길) 서울산업진흥원(대표 주형철) 등 지역 진흥원과의 협력을 통해 서울을 비롯한 전국 게임업체들이 참가한다고 밝혔다.

 

한국콘텐츠진흥원 송성각 원장은 게임산업의 디지털화에 따라 모바일게임이 급성장하고 있는 유럽 게임시장에 국내 강소 게임콘텐츠가 성공적으로 진출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했다유럽으로 흥행을 이어가고 있는 포켓몬 고와 같이 국산 AR·VR 게임 콘텐츠 기업들도 유럽시장에 성공적으로 진출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매년 여름 독일 쾰른에서 개최되는게임스컴은 개발자, 퍼블리셔, 전문가 및 일반 소비자 모두가 참가하는 종합 게임쇼로 미국의 E3, 일본의 동경 게임쇼와 함께 세계 3대 게임쇼로 불린다. 올해는 파트너 국가로 선정된 터키를 비롯해 한국 독일 프랑스 미국 캐나다 등 33개국과 EA, UBISOFT 800여개 이상의 게임관련기업이 참가할 예정이다.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보다 자세한 내용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국콘텐츠진흥원 해외사업진흥단 정철우 주임(061.900.6225)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