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여라! 장애학생 위한 e-페스티벌 열린다

한콘진, 12회 전국장애학생 e스포츠대회 개최

 

한콘진, 국립특수교육원·넷마블 등과 공동으로 6일부터 이틀간 경주서 장애학생 e스포츠대회 개최

전국특수교육 정보화 대회·전국장애학생 e스포츠대회, 올해부터‘e페스티벌통합 브랜드로 새 출발

 

한국콘텐츠진흥원(KOCCA원장 송성각)과 국립특수교육원(원장 우이구), 넷마블게임즈(대표 권영식)가 공동주최하는 12회 전국장애학생 e스포츠대회(이하 장애학생 e스포츠대회)’6일부터 이틀 간 경북 경주시 더케이경주호텔에서 개최된다.

 

올해부터는 2005년부터 교육부 소속 국립특수교육원이 주최해 온 전국특수교육 정보화 대회와 한콘진이 주최한 전국장애학생 e스포츠대회를 합친 통합 브랜드‘e페스티벌로 새롭게 출발한다.

 

이번 대회는 게임의 기능적 요소를 통해 장애학생의 정보격차를 해소하고 건전한 여가생활 활성화를 도모해 궁극적으로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해 마련된 행사다. 특히 올해는 기존에 개최된 두 행사를 통합한 첫 번째 해를 맞아 전국특수교육 정보화대회’, ‘게임문화 체험관등의 연계행사와 프로그램이 진행돼 장애학생들을 위한 진정한 축제의 한마당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전국 230여개 특수학교(학급) 학생, 학부모, 교사 등 1,5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6일 오후 2시에 열리는 개회식에서는 LED 대북 퍼포먼스팀 '메리트가 대회 개막의 분위기를 띄운다.

이어 지역예선을 통과한 570명의 선수들이 본격적인 경쟁을 펼치는 e스포츠 본선 경기는 특수학교와 특수학급 2개 분야로 나눠 총 8종목에 걸쳐 양일간 펼쳐진다.

 

e스포츠 경기종목은 특수학교 분야의 발달장애 부문 <키넥트 스포츠 육상> 시각장애 부문 <오델로> 청각장애 부문 <프리스타일2> 지체장애 부문 <마구마구> 등이며, 특수학급 분야의 발달장애 부문으로는 일반학생 동반 온라인게임 <팡야><마구마구> 부모 동반 모바일 게임 <다함께 붕붕붕2> 일반학생 동반 모바일 게임 <모두의 마블> 등이다. <모두의 마블>은 지체장애 부문의 교사동반 모바일 게임 시범종목으로도 채택됐다.

 

이와 함께 VR체험 모바일게임 체험 Xbox 체험 등 장애학생들이 직접 체험할 수 있는게임문화 체험관도 운영된다. 특히 장애학생들이 손수 커피를 만들어 판매하는 장애학생 바리스타관을 통한 수익금은 특수학교에 전액 기부할 계획이다.

 

한국콘텐츠진흥원 김영철 부원장은 건강하고 올바른 게임문화를 지향하는 전국장애학생 e스포츠 대회가 우리 사회에 게임의 긍정적 힘을 널리 알리고 나아가 장애인 e스포츠 저변확대에도 큰 역할을 해주기를 바란다앞으로도 차별 없이 누구나 e스포츠를 즐길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전국 특수학교(학급) 학생 및 지도교사 614명을 대상으로 아래한글 등 총 16개 종목에 대한 14회 전국특수교육 정보화대회도 이번 행사와 연계해 개최된다.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보다 자세한 내용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한국콘텐츠진흥원 게임산업진흥단 곽성환 부장(061.900.6331)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 본 글의 내용은 한국콘텐츠진흥원의 견해와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